지식포럼 - Knowledge Forum

습기가 많은 여름에도 안구건조증 주의보!

눈을 피로하게

만드는 주범,

안구건조증

-


공기가 건조해지는 가을로 접어들면서 사람들이 안구건조증 때문에 안과를 많이 찾습니다. 

하지만 여름에도 안구건조증을 유발하는 몇 가지 요인들이 있어 예방이 필요합니다.

에어컨은 시원한 냉기를 만들어 내뿜어 푹푹 찌는 바깥 날씨를 잊게 해줍니다. 


하지만 동시에 실내공기를 건조하게 하여 안구건조증을 유발합니다. 

이에 대한 대처방법으로는 사무실이나 집 안 한 구석에 수분을 내뿜어주는 화분이나 차 

혹은 가습기를 놓는다면 편안한 실내 환경이 될 수 있을 것입니다. 


또한 한여름의 강렬한 자외선 역시 안구건조증을 더욱 심하게 합니다. 

더운 날씨에 땀을 많이 흘리면 피부가 건조해지듯 눈물의 분비도 뜨거운 열기에 줄어들어 

안구건조를 심하게 하는 것이죠. 따라서 햇볕이 강한 경우에는 외출할 때 챙이 넓은 모자를 

쓰거나 자외선 코팅기능이 있는 선글라스를 착용해 자외선에 눈이 자극을 받지 않도록 주의 해야합니다.


이밖에도 휴가철 공공의 장소로 많이 다니면서 다른 사람과 간접, 직접적 접촉이 많아져 

유행성 결막염에 감염될 수 있는데요, 유행성 결막염에 걸릴 경우 안구건조증이 더욱 심해

진답니다. 결막염으로 인해 각막이 손상되면 우리 몸의 면역 물질의 분비가 많아지고 이 물

질이 과다하게 생성되면 안구건조증 발생 원인이 됩니다. 따라서 공공의 장소에서는 눈을 

비비지 말고, 다녀온 이후에는 꼭 세척을 해야 합니다.


안구건조증을 방치할 경우에는 어떻게 될까요?


물이 가진 항균 기능이 약해지면서 외부의 염증이 들어오거나 안구건조로 인한 마찰감으로 

인해 각막염,결막염과 같은 안질환이 쉽게 발생할 수 있습니다. 또한 흰자에 검열반이나 

익상편 등 쌀알만한 덧살이 자라 있는 사람들의 경우 안구건조증을 방치하면 자주 충혈돼 

보기에 좋지 않고 각막난시가 발생해 시력이 떨어질 수 있습니다. 익상편은 눈 가장자리 결

막에서 눈 중앙의 각막으로 군살이 파고들어 심하면 각막이식까지 해야 될 수도 있습니다. 

이런 질환은 간단한 치료를 통해 눈의 안구건조증과 충혈을 호전시킬 수 있습니다.


안구건조증의 원인

안구건조증(Dry Eye Syndrome)이란, 눈물샘의 기능이상으로 눈물을 충분히 생산하지 못하거나 눈물이 과잉 증발, 건조되어 안구표면에 손상을 가져오며 건조감과 이물감 등의 자극이 느껴지는 증상입니다.

  • 노화

   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자연적으로 눈물의 분비량이 감소합니다. 중년층에 안구건조증이 잘 생기며, 특히 폐경기 여성은 호르몬 부족으로 눈물샘 분비기능이 약화되어 안구건조증이 심해집니다.

  • 관절염

    건성안은 관절염이 있는 사람에서도 나타나며 입 안이 마르는 증상을 동반하기도 합니다.

  • 라식과 라섹 수술 후

    수술 후 각막신경이 일부 절단되어, 회복기간 동안 일시적인 안구건조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 다. 따라서 라식이나 라섹수술 전에는 반드시 눈물막 파괴시간측정(BUT)검사, 눈물 분비량 검사(Schirmer)를 통해 안구의 수분상태를 정확하게 파악하여 수술을 진행하여야 하며, 수술 후 증세가 심하거나 장시간 지속되면 이에 맞는 진단을 받을 필요가 있습니다.

  • 기타

    눈물 자체에는 이상이 없어도 각막표면에 이상이 있거나, 눈꺼풀의 염증, 콘택트렌즈의 장 기간 착용, 특정한 약물 복용, 비타민A 결핍증에 의해 안구건조증이 나타납니다.

안구건조증의 증상

  • 화끈거리거나, 할퀴고 찌르는 느낌
  • 눈에 모래가 들어간 듯한 이물감,
    시리고 뻑뻑함
  • 눈 주위나 눈 속에 실 같은 눈곱이 보임
  • 연기나 바람에 자극을 느낌
  • 갑자기 눈물이 많이 흐름
눈물 분비량 검사

안구건조증의 치료

  • 원인치료

    안구건조증의 근본적인 원인을 아는 경우에는 원인 치료가 우선입니다.
    즉 안구건조증의 원인이 되는 약물을 복용하고 있다면 약물 복용을 중지해야 하고, 각막염, 결막염, 눈꺼풀의 염증 등이 있으면 이를 치료해야 되며 폐경기 여성의 경우에는 여성 호르몬 보충요법을 받 는 것이 좋습니다. 또 비타민 A의 결핍으로 생긴 경우에는 비타민 A가 포함된 안 연고도 치료에 도움이 됩니다.

  • 보충 치료

    인공 누액

    부족한 눈물을 대신하여 수시로 점안(30분 ~1시간에 1회) 보충함으로써 건조함을 막아줍니다.

    눈물 연고

    아침에 일어날 때 증상이 심한 분은 저녁에 '눈 물 연고제'를 넣고 자면 아침에 눈 뜰 때 증상이 완화됩니다.

     

    자가 혈청 안약

    안구건조증이 심한 경우에는 본인의 혈액을 추출해 사용하는 특수안약인 자가혈청 안약을 사용합니 다. 혈청에는 상피재생인자(EGF : Epidermal Growth Factor), TGF, Fibronectin등 상처 치유에 필수적인 각종 세포매개물질들이 존재 할 뿐 아니라, Vitamine-A 등 영양분도 풍부합니다.
    특히 Fibronectin은 일종의 접착 단백질(Adhesive Protein)로써 각막상피세포들이 자기 자리에 있거나 원래의 자기 자리로 이동할 수 있게 해주는 역할을 해주며, 이것은 세포와 세포간의 유착 및 세포의 분산, 세포와 기질간의 유착에 관여하여 상처회복에 핵심적 역할을 하게 됩니다.
    즉, 자신의 혈액으로 만든 자가혈청은 본인에게 꼭 맞는 면역 성분으로 상처를 보호해주며 빠르게 회복시켜 주며, 건조증에도 도움을 줍니다.